제2회 청년의 날 청년이 바꾼 오늘, 청년이 만든 내일